Home  >  회사소개  >  연혁


GTF KOREA
HISTORY

we make flooring good

독일 GTF FREESE의 기술을 적극 활용하여 

대한민국 최고의 Flooring for Marine use

(선박 바닥재)로 성장을 거듭해 왔습니다.


2001. 09

설립. 유병희, 욬 부흐홀츠 각자 대표이사 취임.

사무실 : 부산시 영도구 / 공장 : 김해시 한림면


2002. 08

선박용 바닥재 TEFROTEX 100, TEPROTEX 60

독일 기술 지원으로 국내 생산.


2002. 08 이후

사무실: 부산시 동구로 이전


현대중공업, 대우조선해양, 삼성중공업, 한진중공업  등록.  TOTAL ENERGIES, BP, CHEVRON, INPEX, STATOIL(EQUINOR), EXXONMOBIL, PETRONAS, WOODSIDE, BW OFFSHORE, ODFJELL, TRANSOCEAN 등 다수의 글로벌 선주사의 프로젝트에 참여.


2008. 12

각자대표 유병희 사임, 안철수 취임.





2012. 04

CROSSFIELD PRODUCTS CORP.

Acrylicon Polymers GmbH와

Exclusive license 체결.



2012. 06

2012년 삼성중공업 우수 협력회사 선정.


2015

공장을 녹산 (녹산산업중로 171)으로 이전.


2019. 03

각자대표 안철수 사임, 서종찬 취임.



2019. 07

부산 사무실을 녹산 공장으로 이전.


2021. 12

미국 해사청 MARAD에서 발주하고 필라델피아 Philly 조선소에서 건조하는 국가안보 다중임무선박 NSMV의 바닥재를 GTF Korea 단독으로 공급하기로 하였음(총 5척 55,000㎡). 가볍고 신속히 경화되는 셀프레벨링 하부재와 수분과 마모 및 UV에 대한 저항성이 높은 에폭시 베이스 마감재가 적용됨. NSMV는 미국해양아카데미 생도들의 해상훈련을 위한 훈련선이지만, 인도적 지원이나 재난구조 임무에도 활용될 수 있음.


2024. 02

한화오션에서 우수자재협력사 A등급 선정.